본문 바로가기

뚜벅뚜벅/산책한다

창경궁 빈양문




사진만 가지고는 잘 모른다. 빈양문 너머 노란 조명의 명정전의 문살이 얼마나 아름다운지를. 


'뚜벅뚜벅 > 산책한다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성남, 탄천  (0) 2019.04.20
창경궁 대온실  (2) 2019.03.26
창경궁 빈양문  (0) 2019.03.24
창경궁 춘당지  (0) 2019.03.24
나른한 고양이들  (0) 2019.01.19
터방네  (0) 2018.11.28